HOME > 커뮤니티 > 공지사항
공지사항
이름 관리자 이메일 jack3984@naver.com
파일첨부
제목
중기부-­유통3사, PB상품 '납품대금 부당감액' 근절하기로
중기부-­유통3사, PB상품 '납품대금 부당감액' 근절하기로
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와 공정거래 협약
납품대금 인상 프로세스 구축...납품업체가 제값 받을 수 있는 여건 마련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는 이마트ㆍ롯데마트ㆍ홈플러스 등 유통3사, PB상품 납품업체와 ‘수ㆍ위탁거래 공정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PB(Private Brand)상품은 유통업체가 주문하고 제조업체가 납품한 제품에 유통업체 상표를 부착해 유통업체 점포에서만 판매하는 상품이다.

이번 협약은 2018년 1월부터 11월까지 유통3사를 대상으로 한 중소벤처기업부 최초의 직권조사 결과를 토대로 이루어졌다. 중처부의 직권조사는 유통3사의 2년(2016~2017)간 PB상품 납품거래를 대상으로 약정서 미교부와 부당 단가인하 행위에 대해 집중적으로 이루어졌다.

조사 결과, 유통3사의 약정서 미발급 사례와 규격ㆍ용량 등 필수기재사항을 기재하지 않은 불완전 약정서 교부 사례(30,070종 PB상품), 수탁기업의 귀책사유 없이 납품대금을 깎는 부당감액 사례(864건, 9.6억원) 등이 지적되었다.

조사과정에서 유통3사는 부당감액한 납품대금 전액을 납품업체에 지급했고, 약정서 미발급 등 위반은 향후 개선하기로 했다. 또한, 납품업체와 거래를 진행할 때 반드시 약정서를 체결, 위탁내용의 누락 등 불완전한 계약이 발생하지 않도록 계약시스템을 개선하기로 했다.

중기부는 유통3사가 개진개선 조치를 취함에 따라 유통3사와 납품업체간 향후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 사항 등이 포함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유통3사는 인건비 및 원재료 가격 등 인상에 따른 납품대금 인상 프로세스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납품업체가 제값을 받을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로 했다.

중기부는 이번 협약의 이행 상황을 지속적으로 현장에서 모니터링하고, 필요한 지원을 하기로 했다. 또한, 납품단가 관련 불공정 관행이 심한 업종과 분야를 매년 선정해 직권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일방적인 납품단가 인하행위를 금지할 뿐 아니라, 인건비, 재료비 등이 인상될 때 납품단가도 인상되는 상생에 의한 혁신 생태계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중기부 홍종학 장관은 “유통3사가 인하된 대금을 자발적으로 해당 납품업체에 전액 환급하고 제도개선에 적극 나서 주신데 대해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도 수위탁거래에서 제값을 받고 납품하는 관행이 이루어짐에 따라 중소기업이 자생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고,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모두 성장하는 상생에 의한 혁신 생태계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전글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setec, 21일 개막
다음글 성공하는 아이템은 나만의색과 향이 있어야 한다
        
GALLERY
소자본 창업시장의 절대강자!
치열한 경쟁에서 벗어나